다정, 기성, 연서의 난(亂)

 
겨울방학을 맞이해서 놀러온 다정이와 기성이...
그리고 주말이라 집에 와던 연서의 만남...

아주 신나라하고, 누나와 형과 노느랴고 집에도 안가려고 땡깡을 부려서 결국에는 하루 자고 갔다는...

암튼 정말 이 세명의 난리에 정초에 정말 정신이 하나도 없었다는...-_-;;


특히나 기성이 형아를 좋아한다는... 또 그만큼 둘이서 괴롭히고 싸우기도 한다는...



다정이 누나와 한컷~













쌍둥이 같구만...





이날따라 어찌나 땡깡과 고집을 부리던지...

하도 난리를 피워서 할아버지 마중을 함께 나감...

눈을 보면서 정말 신나라하며 뛰어노는 연서...















이것이 겨울이구만~







추울줄도 모르고 연신 눈을 만들어서 집어 던진다~

할아버지가 오는것을 보고는 신나라하면서 뛰어가는 연서~








이렇게 힘들었던 2박 3일이 드디어 지나갔다는~
역사상 다정,기성,연서를 보면서 이렇게 힘들었던적은 처음이 아니였나 싶을 정도였다는...-_-;;